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시상식 현장

“예전에는 일상 속에서 문제를 만나도 ‘내가 해결 못 할 거야’라는 생각을 먼저 했어요. 하지만 이제는 ‘어떻게 하면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라는 자세를 갖게 됐죠. 제 아이디어가 세상을 바꿀 수도 있는 거니까요.” - 한솔 초등학교 5학년 신채은 학생 –

열두 살 신채은 학생의 말처럼, 세상을 바꾸는 것은 영화 속 ‘히어로’들이 아니다. 일상 속 문제점들을 깊게 들여다보고 좀 더 살 만한 세상을 만드는 것은 우리 주변 ‘보통의 사람'들이다. 지난 11월 29일 ‘삼성 서울 R&D 캠퍼스’에서 진행된 ‘2017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행사 현장에서 만난 이들처럼 말이다. 그들은 뜨거운 불 속에서 싸우는 소방관들에게 ‘두 눈’을 선물하고, 무거운 책가방을 메고 다니는 학생들의 ‘바른 자세’를 지켜낸다. 올 한 해 삼성전자와 함께 세상을 바꾼 이들의 스토리가 녹아 있는 그곳으로, 삼성전자 뉴스룸이 다녀왔다.

희망을 비추는 아이디어의 향연,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시상식

▲ 시상식 전 그간의 활동을 되돌아보는 영상이 상영되고 있다

▲ 시상식 전 그간의 활동을 되돌아보는 영상이 상영되고 있다

사회 현안 해결책을 찾고 실행하는 공모전,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이하 투모로우 솔루션)’ 시상식 현장. 이날 시상은 두 부문으로 진행되었다. 올해 신규로 지원해 우수한 사회 현안 해결 솔루션을 발굴한 IDEA 부문과 지난 수상 팀 중 올해 가장 큰 사회적 영향력을 발휘한 IMPACT 부문이다. 각각 우수상, 최우수상, 대상 수상자를 선정해 총 12팀에게 영광이 돌아갔다. 사회 곳곳에 희망의 불빛을 밝힌 수상작들의 빛나는 아이디어를 만나보자.

아이디어 부문 대상 수상자

유목민이 없는 대한민국에서 유목민을 위한 아이디어가? 허를 찌르는 Cosoros팀의 솔루션은 어린 시절 몽골에서 자란 Cosoros팀의 팀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좁은 공간에서 사육되는 가축을 관리하는 시스템은 있으나, 방목되는 가축들과 유목민을 위한 제품은 찾아볼 수 없다고 판단한 그는 인류 기술이 정착민들을 기준으로 한다는 것을 깨달았다. 이후 기술 소외계층인 유목민들을 위한 기술을 만들기로 결심, 현지인들이 드넒은 초원에서 방목하며 가축을 기르고 관리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고 아이디어를 냈다. 이들은 송신기, 중계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가축의 움직임, 위치, 온도 등의 정보를 수집 전송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

“중앙아시아에 거주했지만, 직접 유목을 하진 않았기 때문에 어려움도 있었어요. 이는 투모로우 솔루션을 통해 직접 카자흐스탄 유목민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하며 해결할 수 있었죠. 이 인터뷰를 통해 ‘동서남북의 아닌 해가 뜨는 방향으로 표시하는 것이 좋겠다’ 와 같은 현실적인 조언들을 얻을 수 있었거든요. 투모로우 솔루션의 지원이 시스템 구체화에 큰 도움이 되었죠. 우리의 아이디어로 유목민들도 기술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세상이 만들어지길 바랍니다”

임팩트 부문 대상 수상자

열화상 카메라로 2016년 투모로우 솔루션 IDEA부문 대상을 받았던 IGNIS팀은 뉴스룸 기사(삼성전자가 지킨 소방관과의 약속)를 통해 여러 번 소개되기도 했다. 지난 1년 동안 상용화를 위해 밤낮없이 노력한 결과 올해 투모로우 솔루션 IMPACT 부문에서도 대상을 차지했다. 최근 소방의 날을 맞아 삼성전자와 함께 열화상 카메라 1,000대를 전국 소방서에 기부한 이들은 지금도 보급을 위해 굵은 땀방울을 흘리고 있다.

“소방학교에서 실제 화재현장 훈련을 했던 것이 기억이 나요. 안전한 공간에 교관님과 함께 들어가기 때문에 걱정 없을 거라 생각했지만, 실제로 들어가 보니 폐쇄공포증을 느낄 정도로 무서웠어요. 소방관분들이 전장 같은 곳에 생명을 걸고 들어간다는 것을 피부로 직접 느끼게 되었죠. 이러한 경험이 제품 제작에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실제 제품을 만드는 과정에서 성능과 크기를 조율하는 것이 가장 큰 고민이었지만, 소방관들과의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타협점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삼성전자와 특별한 인연이 있는 이들은 삼성전자 대학생 나눔 봉사단 5기 출신인 112팀. 1년간 진행된 봉사단 활동과 창의미션을 통해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었다. 고독사가 빈번한 독거노인들의 사정을 안타깝게 생각한 이들은 네트워크를 활용해 독거노인들을 모니터링 하고 관리할 수 있는 디바이스와 시스템을 개발했다.

“사실 혼자서라면 힘들었을 거예요. 1년간 진행된 봉사단 활동을 함께한 팀들과 함께라서 의미가 깊어요. 삼성전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에 단순히 참여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 사회공헌의 주체가 되어 미래를 위한 아이디어를 내놓는 시도들이 굉장히 의미 있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오늘 수상한 팀 모두 우리 사회를 더 나은 내일로 이끌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수상 결과

<IMPACT부문>
▲ 대상 : IGNIS 
▲ 최우수상 : Project BOM 
▲ 우수상 : Project Noah 

<IDEA부문> 
▲ 대상 : Cosoros 
▲ 최우수상 : YolkTech, 불빛 
▲ 우수상 : (영희)^2, 112, CatchChild, AED-reanline, 유봉이 
▲ 인기상 : Cosoros

 

차세대 리더들의 반짝이는 소프트웨어,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 시상식

투모로우 솔루션 시상의 뜨거운 열기는 미래가 기대되는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이하 주소창)’ 시상식으로 이어졌다.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발굴과 양성을 위한 주소창의 트로피는 고등부, 중등부, 초등부 각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특별상으로 나뉘어 총 22개 팀에게 돌아갔다. 차세대 IT 리더들의 무대인 만큼 기발한 아이디어들의 향연을 만날 수 있었다.

아이디어의 시작은 ‘당진’이라는 작은 도시였다. 고등학교 진학 전 거주했던 ’당진’에서 매일 버스정류장에 들러야 했던 최소정 (삼성 고등학교 1학년, 위 사진 오른쪽) 학생은 버스정류장에 사람이 없어도 정차하거나, 사람이 있어도 지나치는 것에 의문을 느꼈다. 이후 기존 정류장 대신 가상 정류장을 생성하는 것을 모토로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개발했다. 해당 앱은 버스 이용객이 기존의 정류장 인근에서 스마트폰을 이용해 새로운 정류장을 설정하면 앱과 연동된 버스가 새로 생긴 정류장으로 가 승객을 탑승할 수 있도록 한다.

“다른 대회들과 다르게 멘토님이 조언을 해주시고 부트캠프를 진행한다는 점이 가장 좋았어요. 멘토님과의 대화를 통해 아이디어를 실현할 수 있었고, 처음의 목표를 잊지 않고 달려갈 수 있었어요. 짧은 시간 동안 안드로이드 스튜디오[1]를 공부해야 해서 힘들기도 했지만, 모두 이겨내고 보니 나중에 어떤 일을 하더라도 자신 있게 계획하고 실행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최우수상에 선정된 신채은 학생(한솔 초등학교 5학년, 위 사진)은 자신보다 어린아이들의 생명을 위한 앱을 개발했다. 인터넷 뉴스를 통해 차 안에 방치되어 사망한 유아들의 기사를 접하고, 이를 안타깝게 생각해 아이디어를 낸 것. 자동차 내에서 아이를 인식하는 것과 운전자가 차에서 멀어질 때의 인식 과정 구현이 관건이었지만, 담당 멘토와의 적극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적외선 센서와 블루투스라는 해결책을 도출할 수 있었다.

“예전에는 일상 속에서 문제를 만나도 ‘내가 해결 못 할 거야’라는 생각을 먼저 했어요. 하지만 이제는 ‘어떻게 하면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라는 자세를 갖게 됐죠. 제 아이디어가 세상을 바꿀 수도 있는 거니까요. 앞으로 계속 아이디어를 발전시켜서 더 좋은 시스템을 만들어 내겠습니다”

학창시절 가방에 교과서와 참고서를 가득 넣어 다니느라 자세가 삐뚤어지고 허리가 아팠던 경험, 누구나 있을 것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바른 자세로 가방을 멜 수 있는 장치를 개발한 윤호중 학생(반림 중학교 2학년, 위 사진)은 자신이 개발한 ‘인텔리백(Intelibag)’의 가장 큰 특징으로 사용자와 핸드폰, 부모님이 동시에 커뮤니케이션하며 즉각적으로 피드백을 할 수 있다는 점을 꼽았다.

“앱이 자주 오류가 나서 통신하는 것이 어려웠어요. 첫 시연을 하러 밖에 나왔는데 오류가 나서 당황하기도 했죠. 현재 장치는 가방을 메고 있을 때만 작동이 가능하지만 웨어러블 기기로 발전시켜서 더욱더 실용성을 높이고 싶어요. 이런 개선점들을 보완해 하루빨리 상용화라는 최종 목표를 이루겠습니다”

수상 결과

<고등부> 
▲ 대상 : Mini windows 
▲ 최우수상 : Able 
▲ 우수상 : 히레와 친구들, SECURIS 
▲ 장려상 : MOZZI, Future Eye 
▲ 특별상 : TrafficSol, 의자왕

<중등부> 
▲ 최우수상 : 퓨처 포 독 
▲ 우수상 : Hello_world, I의 영역 
▲ 장려상 : Tvel, Ars 
▲ 특별상 : 오래된 미래, 에코 텀블러

<초등부> 
▲ 최우수상 : 새싹지킴이 
▲ 우수상 : Trihexa, Awesome App Maker 
▲ 장려상 : A.E.S.F.A, Only One 
▲ 특별상 : 아름이바름이, Future Connector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를 위해

▲ 투모로우 솔루션과 주소창 수상작들의 작품이 진열되어 있던 전시존

▲ 투모로우 솔루션과 주소창 수상작들의 작품이 진열되어 있던 전시존

어린 학생들부터 업계 종사자들까지, 참가자와 가족 등 2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였다. 전시존에는 투모로우 스토리 참가자들의 지난 1년간의 행적을 그대로 보여주는 부스가 자리해 방문객들을 반겼다. 수상자들은 시상식 종료 후 부스 앞에서 자신들의 작품에 대해 열띤 설명을 이어갔고, 쏟아지는 질문에 1년간 쌓아왔던 경험담을 함께 풀어내기도 했다. 단순한 아이디어 출품이 아닌 구현과 실현의 단계까지 이뤄낸 이들이었기에 더욱 의미 있는 모습이었다.

▲ 퀴즈쇼 정답을 맞추기 위해 손을 높이 들며 ‘삼성!’ 이라고 외치는 참가자들

▲ 퀴즈쇼 정답을 맞히기 위해 손을 높이 들며 구호를 외치는 참가자들

다양한 식전 행사도 만날 수 있었다. 투모로우 솔루션 인기상, 주소창 공감상, 주소창 특별상 시상을 필두로 ‘투모로우 퀴즈쇼’가 진행된 것. ‘삼성 기어 아이콘X’, ‘마이크로 SD카드’ 등 풍성한 경품이 공개되자 현장 분위기를 더욱 뜨거워졌다. 이를 통해 다소 경직되어있던 참가자들은 긴장을 풀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시상을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

더 나은 내일을 만드는 여러분들이 주인공입니다”

▲ 2017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시상 소감을 발표하는 삼성전자 노희찬 사장

▲ 2017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시상 소감을 발표하는 삼성전자 노희찬 사장

“이 자리의 주인공은 여러분들입니다. 진심으로 훌륭하신 여러분께 박수를 보냅니다.” 성대했던 시상식은 삼성전자 노희찬 사장의 연설로 마무리되었다. 단순한 시상을 위한 자리가 아닌, ‘더 나은 내일을 위한 꿈을 이야기하는 자리’로 이번 시상을 정의한 노희찬 사장은 참가자들이 삼성전자와 함께 우리 사회의 현황과 문제를 찾아내고, 그것을 해결하려는 아이디어를 구축하고, 그 아이디어가 열정과 실행력으로 실현이 될 때까지의 노고를 위로했다. 그들이 걸어온 지난 1년간의 행적에 대해서도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이번 수상자들의 아이디어가 우리 사회에 크나큰 변화를 불러일으킬 것이란 확신도 엿볼 수 있었다. 노희찬 사장은 투모로우 솔루션 IMPACT 부문 대상을 차지한 IGNIS 팀을 예로 들며 “작은 소방관의 꿈이 삼성전자와 참가자들의 아이디어로 실현된 것처럼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끊임없는 노력이 필요합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주소창 대상을 차지한 Mini Window의 사례를 통해 “소프트웨어는 단순한 지식이나 기술이 아닌, 현실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강력한 무기입니다. 여러분들의 꿈이 하나의 꿈으로만 그치지 않고 좀 더 나은 세상을 만들 수 있을 때까지 삼성전자는 함께 하겠습니다”라며 2017 투모로우 스토리를 매듭지었다.

하나의 아이디어로 당장 세상을 바꿀 수는 없지만, 작은 노력이 모여 세상을 변화시킨다. 이날 수상한 이들 모두가 공통으로 이야기한 것은, “내가 특별한 사람은 아니지만, 아이디어가 있기에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것.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과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는 현실과 타협하지 않고, 내일을 바꿀 힘이 있는 모든 ‘원석’들을 위해 계속해서 엔진을 가동해 나갈 것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