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삼성전자, 전지현과 함께하는 김치 나눔 행사 진행

▲ 사진 왼쪽부터 유종필 관악구청장, 삼성 지펠 모델 전지현, 삼성전자 사원대표 박수열 과장, 백남육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

삼성전자가 지난 10월 7일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관악예절원에서 임직원 및 지펠아삭 모델 전지현이 함께 소외 계층에게 전달할 저염의 건강한 김장 담그기와 김치냉장고 기부를 위해 ‘전지현과 함께하는 삼성 지펠아삭 건강한 요즘 김치 나눔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지펠아삭 모델 전지현과 함께 삼성전자 임직원 100여명, 관악구청 봉사단체 후원자 40명이 참석해 한부모 가정과 아동복지센터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김장 김치 1,004통을 담갔는데요.

또한, 삼성전자는 김치와 함께 ‘삼성 지펠아삭 M9000‘ 김치냉장고를 동명아동복지센터상록보육원에 각각 한 대씩 기증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 한국총괄은 관악구청 소속의 동명아동복지센터와 자매결연을 맺어 매월 임직원이 방문해 빵과 쿠키를 만들어 간식으로 전해주며, 복지센터의 아동들을 대상으로 문화체험 행사에 초청하는 등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소외계층 아동을 위한 김장 김치와 김치냉장고를 기증하기 위해 마련된 뜻 깊은 자리에 참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영광입니다. 삼성 지펠 모델로서 앞으로 지펠아삭과 함께 사회 공헌을 위해 적극적으로 힘쓰고 싶습니다.”

- 삼성 김치냉장고 모델 전지현

 

삼성 지펠아삭 모델 전지현이 삼성전자 임직원들과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김장 김치를 담그고 있습니다.▲ 사진 왼쪽부터 유기홍 국회의원, 삼성 지펠 모델 전지현, 유종필 관악구청장

 

 

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폐 휴대폰의 새로운 변신, 햇빛영화관 이야기

‘햇빛영화관’ 이라는 말을 처음 들었을 땐 도대체 어떤 물건인지 감이 오지 않았습니다.

‘이동식 태양광충전 영화관’ 이라는 말을 듣고 나니 “아~, 태양열로 전기를 충전해서 작동시키는 프로젝터구나” 하고 감이 왔죠.

하지만 햇빛영화관은 단순히 영화 상영만을 위한 프로젝터가 아니었습니다.

 

햇빛영화관의 시작은 아프리카 말라위(Malawi) 어린 소년에게서 출발했습니다.

2012년 6월, 前UN거버넌스센터 홍보팀장 김정태씨는 말라위에서 친구들과 함께 ‘사회적 기업 아이디어 대회’를 진행했습니다. 이 대회에서 최종 상을 탄 건 18세 어린 소년 Martin의 ‘태양광충전 영화관(mobile solar-powered theater)’이었습니다.

전기가 없다... 심심하다... 밤에는 재미가 없다... 마틴은 이리저리 펜을 굴려보았어요.

“아프리카에서 가장 필요한 건 무엇일까요?”

“물? 옷? 음식?”

마틴이 발견한 건 아프리카 주민들이 함께 즐거움을 나눌 ‘컨텐츠’ 였습니다.

그래서 시작하게 된 이동식 태양광충전 영화관. 영화관의 시작은 오래된 CRT TV와 작은 태양광 전지에서 출발했습니다. 더 가볍고, 더 많은 사람들이 영화를 볼 수 있게 하기 위한 햇빛영화관은 바로 그렇게 시작 됐습니다.

마틴의 아이디어와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팀이 만든 햇빛 영화관입니다.▲ 마틴의 아이디어와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팀이 만든 햇빛 영화관

햇빛영화관은 말라위에 사는 마틴의 아이디어가 삼성전자 임직원, 사회적 기업 MYSC와 만나 현실이 된 혁신적인 Upcycling design 중 하나입니다.

말라위에 사는 마틴의 아이디어와 임직원 봉사팀과 다양한 사람들이 모여서 햇빛 영화관 Shiny 탄생!!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팀 ‘햇빛 랩’과 MYSC는 폐 휴대폰과 태양광 충전 패널을 연결 해 프로젝터 ‘Shiny’를 제작했습니다.

햇빛 랩이 에티오피아에서 지역 주민 30여명과 햇빛영화관의 기본 운영과 제작기술을 전수하고 있습니다.

햇빛 랩이 에티오피아에서 지역 주민 30여명과 햇빛영화관의 기본 운영과 제작기술을 전수하고 있습니다.

지난 8월, 햇빛 랩은 삼성전자 사회봉사단사무국의 지원을 받아 직접 제작한 ‘샤이니’와 함께 에티오피아로 떠났습니다. ‘샤이니’ 제작 방법을 듣고 있는 현지 청년들의 열정이 느껴지시나요?

약 30여명의 지역주민들이 제작 수업에 참여해 햇빛영화관의 기본 운영과 제작기술을 전수받았습니다. 햇빛영화관을 현지 비즈니스 모델로 발전시키기 위한 마을 청년들의 관심은 뜨겁고 열렬했습니다.

에티오피아 현지 주민들을 위한 영화 상연회를 진행했는데요. 영화 입장 티켓을 든 아이들이 즐거워했습니다.

에티오피아 현지 주민들을 위한 영화 상연회를 진행했는데요. 영화 입장 티켓을 든 아이들이 즐거워했습니다.

에티오피아 아둘랄라 마을에서는 현지 주민을 위한 영화 상영회도 진행했습니다. 영화 입장티켓을 들고 좋아하는 마을 어린이들의 표정엔 즐거움이 가득했습니다.

햇빛영화관 상영을 관람하고 있는 현지인들의 모습입니다.

현지에서 총 4번의 영화상영을 했고, 그 중 3번은 모두 햇빛영화관 예비 운영공동체에 의해 진행됐습니다. 약 300여명의 현지 주민들이 샤이니를 통해 영화를 감상했습니다.

샤이니를 조작하고, 사람들을 모으고, 영화를 상영하는 것까지 모든 과정을 직접 진행하며 그들은 이미 햇빛영화관 CEO가 되어있었습니다.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 초청된 햇빛영화관

햇빛영화관 이야기가 2013광주비엔날레에 초청되었습니다.

햇빛영화관 이야기는 2013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 초청되어 9월 6일부터 11월 3일까지 59일간 전시됩니다. 현재 누적관객수는 약 3만 5천명으로,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서도 햇빛영화관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고 하는데요.

이번 주말,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서 햇빛영화관을 만나보시는 건 어떨까요?

▶ 햇빛영화관 홈페이지(링크)

▶ 햇빛영화관 페이스북(링크)

 

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삼성전자 임직원, '2013 해외봉사' 활동 실시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휴가를 대신해 ‘임직원 해외봉사’ 활동을 떠납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해외봉사단은 8월 3일부터 11일까지 에티오피아에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입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휴가를 사용해 아프리카ㆍ아시아 6개국서 봉사 실시

올해로 4년째 실시되고 있는 ‘삼성전자 임직원 해외봉사’는 자발적으로 지원한 임직원 중 선발해 1주일간 해외 봉사활동을 떠나는 프로그램인데요. 임원들의 개인 휴가를 사용하는 것에도 매년 지원자가 늘고 있을 정도로 호응도가 높습니다.

특히 올해는 기존 아프리카 국가들을 대상으로 실시하던 봉사활동을 아시아 국가로도 확대해 아프리카의 에티오피아ㆍ잠비아, 동남아시아의 베트남ㆍ캄보디아ㆍ미얀마, 서남아시아의 인도 등 총 6개국 8개 지역에서 7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됩니다.

올해에는 삼성전자 임직원 150명,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20명, 삼성의료원•강북삼성병원 봉사단 60명, 대학생 봉사단 ‘나눔 Volunteer 멤버십‘ 30명 등 총 300여명이 참여합니다.

삼성전자는 현지 학생들에게 교육 기회 확대와 기초 IT 지식으로도 취업 경쟁력이 높아지고, 경제적 자립 기회가 많아지는 현지 상황을 반영해 향후 진로 설정과 취업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임직원들이 재능 기부 차원에서 IT 지식을 활용해 강사로 나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 홈페이지 구축, 멀티미디어 기기 사용법 등의 수업을 실시할 계획인데요.

또한 컴퓨터를 기증해 IT 교육장을 구축하고,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의료봉사활동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8월 3일부터 11일까지 에티오피아에서 46명의 봉사단 활동

8월 3일부터 11일까지 에티오피아 데브라자이트를 방문한 46명의 봉사단은 코이카(KOICA)와 함께 비쇼프트 기술전문학교 학생 150여명을 대상으로 교육 봉사를 실시하고, 학교에 IT 교육장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특히 학교측의 요청으로 물리ㆍ지구과학 등을 배울 수 있는 과학교실과 HTML을 이용한 소프트웨어 교육 등의 심도있는 수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한편 올해 해외 봉사 첫 번째 지역이였던 베트남 하노이에 7월 27일부터 8월 3일까지 총 37명의 봉사단이 방문해 코이카와 함께 국립경제기술대학교에 e-러닝센터를 구축하고, IT 기술 동향 강의를 실시했습니다.

삼성전자 사회봉사단장 원기찬 부사장은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단이 IT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단이 IT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단이 IT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단이 IT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임직원 봉사단이 에티오피아 학생드로가 제기차기를 하고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삼성전자 NANUM VM samsungvm

삼성전자 대학생봉사단 NANUM Volunteer Membership

티스토리 툴바